이달의 식물(제품상세보기)

홈home > 식물정보 > 이달의 식물(제품상세보기)

이미지상세보기
말발도리
학명: Deutzia parviflora
꽃말: 애교
쌍떡잎식물 장미목 범의귀과의 낙엽관목. 산골짜기 돌틈에서 자란다. 높이 약 2m이다. 어린 가지에 성모(星毛:여러 갈래로 갈라진 별 모양의 털)가 나고 늙은 가지는 검은 잿빛이다. 꽃은 흰색이며 5∼6월에 피고 산방꽃차례에 달린다. 열매는 삭과(果)로서 종 모양이며 9월에 익는다. 잎 뒷면 맥 위에 털이 빽빽이 난 것을 태백말발도리(var. barbinervis), 잎 뒷면에 성모와 단모(單毛)가 난 것을 털말발도리(var. pilosa), 뒷면에 성모가 빽빽이 나서 흰빛을 띠는 것을 속리말발도리(var. obscura)라고 한다. 관상용이나 땔감으로 쓰며 한국, 중국, 동부 시베리아 등지에 분포한다.
목록
목록